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이정후, 7일 어깨 수술…재활 기간 6개월

'야구 천재' 이정후(20)가 어깨 수술로 내년 4~5월에 그라운드에 복귀할 예정이다.
 
넥센 이정후가 9회말 1사에서 한화 김회성의 좌익수 앞 뜬공을 잡고 글로브에서 공을 꺼내 들어보이고 있다. [연합뉴스]

넥센 이정후가 9회말 1사에서 한화 김회성의 좌익수 앞 뜬공을 잡고 글로브에서 공을 꺼내 들어보이고 있다. [연합뉴스]

호수비후 왼쪽 어깨를 잡고 고통스러워 하고 있는 이정후. [중앙포토]

호수비후 왼쪽 어깨를 잡고 고통스러워 하고 있는 이정후. [중앙포토]

 
넥센 히어로즈는 6일 "외야수 이정후 선수가 7일 김진섭 정형외과에서 왼쪽 어깨 전하방 관절와순 봉합 수술을 받는다"고 전했다. 이정후는 수술 후 안정을 취한 뒤 재활 훈련에 들어 갈 예정이다. 
 
복귀까지는 약 6개월 가량 소요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즉 이정후는 내년 시즌 초반까지는 그라운드에 설 수 없을 것으로 보인다. 재활 훈련 일정 등 상세 스케줄은 추후 결정한다.  
 
이정후는 지난달 20일 대전 한화생명이글스파크에서 열린 한화 이글스와의 준플레이오프 2차전에서 9회말 수비 도중 타구를 잡다가 왼쪽 어깨를 다쳤다.  
 
박소영 기자 psy0914@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