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더블하트 신생아 면봉서 포름알데히드 검출…세균·형광증백제 검출 면봉도

일회용 면봉에서 기준치를 초과한 일반 세균과 형광증백제, 유독성 물질인 포름알데히드 등이 검출됐다. [중앙포토]

일회용 면봉에서 기준치를 초과한 일반 세균과 형광증백제, 유독성 물질인 포름알데히드 등이 검출됐다. [중앙포토]

시중에 유통되는 일회용 면봉에서 기준치를 초과한 일반 세균과 형광증백제, 유독성 물질인 포름알데히드 등이 검출돼 소비자의 주의가 필요한 것으로 나타났다.
 

소비자원 조사,
33개 중 6개 제품 기준치 초과

한국소비자원은 시중에 유통·판매 중인 일회용 면봉 33개 제품을 대상으로 시험 검사한 결과, 6개 제품(18.2%)에서 일반 세균(5개)과 형광증백제(1개)가 기준치를 초과해 검출됐다고 6일 밝혔다. 면봉 제품의 일반 세균 기준치는 1g당 300CFU(세균 세는 단위) 이하다.
 
그러나 조사 대상 제품 가운데 네쎄 메이크미 화장면봉(제조·판매사 알파㈜), 뤼미에르 고급면봉(수입·판매사 신기코리아㈜) 등 5개 제품은 기준치를 최소 1.1배에서 최대 1206.7배 초과했다. ㈜코원글로벌이 판매한 ‘면봉 100개입’ 제품에선 형광증백제가 검출됐다. 형광증백제는 자외선 대역의 빛을 흡수해 푸른빛의 형광을 내면서 맨눈으로 볼 때 하얗게 보이는 효과를 만드는 물질로, 피부 질환 등을 유발할 수 있다.
 
어린이용 제품인 더블하트 베이비 면봉(제조사 일본 피죤, 판매사 유한킴벌리)에서는 유독성 물질인 포름알데히드(61ppm·㎎/㎏)가 검출됐다. 그러나 현재 일회용 면봉에는 포름알데히드 기준이 없는 실정이다. 특히 더블하트 베이비 면봉의 경우 일본 피존이 제조하고 더블하트가 수입한 제품으로, 국내에서는 유한킴벌리가 유통과 판매를 맡아 마트와 인터넷 등에서 판매하고 있는 제품이다. 제품 겉면에는 포름알데히드와 형광증백제가 들어있지 않다고 표시가 돼 있으며, 아기의 배꼽과 귀, 코 손질에 사용하라고 광고하고 있지만, 소비자원 조사 결과 61ppm의 포름알데히드가 검출된 것이다.  
 
소비자원은 일회용 면봉에는 포름알데히드 기준이 없지만, 화장지 4ppm이나 어린이용 기저귀 20ppm 기준과 비교했을 때 상당히 높은 수준이라고 설명했다. 발암 물질로 분류된 포름알데히드는 낮은 농도로 접촉해도 기관지염이나 접촉성 피부염 등을 일으킬 수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피부나 면역력이 약한 아기 피부에 닿는 제품인 만큼 안전에 대한 우려가 클 수밖에 없다. 유한킴벌리 측은 “소비자원에서 문제가 있을 수 있다는 연락을 지난달 초 받고 판매를 중단했다”며 “이미 구매한 소비자들에게는 원할 경우 환불해주고 있다”고 밝혔다.
 
나무 재질 11개 제품을 대상으로 축의 강도를 시험 검사한 결과, 전 제품이 300개를 실험했을 때 최소 1개에서 최대 9개가 부러진 것으로 확인됐다. 현행 기준에 따르면 나무 재질 면봉은 축의 중앙에 1㎏의 중력을 가했을 때 1분 이내에 부러지지 않아야 한다. 종이ㆍ플라스틱 재질의 면봉도 부러지는 경우 단면이 날카로워 안전사고 발생 위험이 크다고 소비자원은 설명했다.
 
실제로 최근 3년간 한국소비자원 소비자위해감시시스템(CISS)에 접수된 ‘면봉’ 관련 위해 사례는 총 596건에 달했다. ‘귀나 코에 들어가 빠지지 않음’ 428건(71.8%), ‘부러져 상해를 입음’ 153건(25.7%) 등 면봉이 부러져 발생한 안전사고가 대부분을 차지했다.
 
소비자원은 조사 결과를 바탕으로 관련 업체에 ▶부적합 제품의 자발적 회수 및 판매 중단 ▶제품 표시개선을 권고했다. 아울러 식품의약품안전처에는 일회용 면봉의 ▶안전관리 및 표시·광고 관리·감독 강화 ▶축의 강도 시험검사 대상 재질 추가 및 검사 시료 수 등 기준 신설 ▶포름알데히드 사용금지 기준 마련 ▶제조국명 표시 의무화를 요청할 계획이다.  
 
한영혜 기자 han.younghye@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