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양주시, '기승능력인증' 시험 최초 실시



기승능력인증(KHIS) 7등급 시험(사진=양주시청 제공)



[경기=베타뉴스]김성옥 기자=양주시는 지난 3일 양주시공공승마장에서 기승능력인증(KHIS) 7등급 시험을 경기북부지역 최초로 실시했다고 밝혔다.

5일 시에 따르면 기승능력인증제(KHIS)는 한국마사회에서 시행하는 시험으로 승마인들의 신청에 따라 승마기승 능력을 심사하고 이를 인증하는 제도로 종목(마장마술, 장애물비월, 지구력 등)과 수준에 따라 초급 7등급부터 고급 1등급까지 7개의 등급체계로 이뤄져 있다.

또, 프랑스, 독일, 미국, 일본 등 주요 말산업 선진국에서 시행하고 있으며 승마 입문자들에게 단계적인 학습의 가이드라인을 제시해 보다 안전하고 체계적 승마를 가능하게 한다.

이날 기승능력인증 7등급 시험은 승마산업 저변확대를 위해 승마에 입문한 유소년과 성인 등 50여명을 대상으로 말 돌보기, 말과 함께 걷기, 말정리하기, 말타기 등 말의 특성을 이해하고 교감하는 다양한 부분에 대해 필기와 실기 평가로 진행했다.

시 관계자에 따르면 “앞으로도 경기북부지역 승마산업의 활성화와 승마 저변확대를 위해 승마대회 개최, 승마장 육성 등 다양한 사업을 적극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양주시공공승마장은 학생승마체험과 장애인 재활 승마 등 청소년 체력증진과 심신수양으로 건전한 청소년 여가문화를 선도하고 있으며 이번 기승능력인증 시험을 통해 경기북부지역 승마인들이 타지역 승마장에 가서 기승능력인증시험을 볼 필요가 없어 높은 호응을 얻었다.







김성옥 기자 (kso0102280@naver.com)



[ 경제신문의 새로운 지평. 베타뉴스 www.betanews.net ]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