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술취해 여성 종업원 흉기로 위협한 중국동포…불구속 입건

경찰 로고

경찰 로고

 
술에 취해 다툼을 벌이던 여성 종업원을 흉기로 위협한 중국 동포가 경찰에 붙잡혔다.
 
5일 서울 영등포경찰서는 술집에서 종업원을 흉기로 위협한 혐의(특수협박)로 A(47)씨를 불구속 입건했다고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전날 오후 7시 20분께 영등포구 대림동 한 술집에서 여성 종업원과 말다툼을 하면서 흉기로 찌르려 한 혐의를 받는다.
 
술집 단골인 A씨가 종업원이 먹던 국수를 손으로 집어 먹으면서 종업원과 A씨의 말다툼이 시작된 것으로 조사됐다.
 
A씨는 종업원이 “술에 많이 취했으니 집에 가라”고 하자 밖에서 흉기를 구매해 다시 술집에 돌아온 것으로 드러났다.
 
112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은 A씨를 현행범 체포했다. 종업원은 다치지 않았다. 
 
하지만 A씨가 흉기를 들고 있다가 다쳐 병원에서 치료를 받았다.
 
범행 당시 A씨는 만취한 상태였고, 정신병력은 현재까지 확인되지 않았다고 경찰은 전했다.
 
경찰 관계자는 “전과가 없고 주거지가 명확해 구속영장을 신청할 계획이 없다”며 “실제로 살해하려는 의도는 없었던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이지영 기자 lee.jiyoung2@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