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인천공항고속도로서 외제차 끌고 만취 역주행한 30대

(기사 내용과 관계 없는 사진) [연합뉴스]

(기사 내용과 관계 없는 사진) [연합뉴스]

인천 국제공항고속도로에서 만취상태로 외제 차량을 몰며 역주행한 30대 운전자가 경찰과의 추격전 끝에 붙잡혔다. 인천지방경찰청 고속도로 순찰대는 도로교통법상 음주운전 혐의로 A(33)씨를 불구속 입건했다고 5일 밝혔다.  
 
A씨는 이날 오전 0시 5분쯤 술에 취한 상태로 운전대를 잡고 인천시 중구 영종도에서 서울 방향으로 9.4km 역주행한 혐의 등을 받는다. 그는 한국도로공사 순찰 차량이 쫓아가자 영종대교 하부도로 중간 지점에서 차량을 돌려 다시 인천공항 방면으로 도주했다. 이 과정에서 또 다른 경찰 순찰차와 10km 가량 추격전이 이어졌다. A씨는 결국 공항신도시 분기점 인근에서 길목을 지키던 인천 중부경찰서 소속 경찰관들에게 붙잡혔다.  
 
검거 당시 A씨는 혈중알코올농도 0.136%로 면허취소 수준인 것으로 조사됐다. A씨가 술에 취한 상태여서 조사가 불가능하다고 보고 일단 귀가 조치한 경찰은 조만간 다시 불러 정확한 사건 경위를 파악할 방침이다.  
 
경찰 관계자는 "다행히 다른 차량과 충돌하는 등의 사고는 발생하지 않았다"며 "A씨 차량이 역주행 해 영종대교 하부도로로 진입하던 중 도로에 설치된 탄력봉 1개를 치고 달렸지만, 피해가 경미해 단순 음주운전 혐의로만 우선 입건했다"고 말했다. 
 
이민정 기자 lee.minjung2@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