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어머니 유지 받들어" 모친상 부의금 장학금 기탁





【청주=뉴시스】임장규 기자 = 충북농협 직원이 생전 어머니의 뜻을 받들기 위해 모친상 부의금을 지역인재 양성 장학금으로 내놔 잔잔한 감동을 주고 있다.



충북농협 윤필웅(46) 홍보실장과 청주원봉중학교 박종미(45) 교사 부부는 2일 이시종 충북도지사(충북인재양성재단 이사장)를 만나 인재양성 장학금 300만원을 기탁했다.



이날 윤씨 부부가 기탁한 장학금은 지난달 3일 윤씨 모친인 고 나혜찬씨 장례식 때 조문객에게 받은 부의금의 일부다.



윤씨 부부는 "어머니를 잃은 슬픔을 겪었지만, 평소 가치 있는 삶을 강조한 모친의 유지를 받들기 위해 부의금을 장학금으로 기탁했다"며 "조의를 표한 많은 분들의 정성이 녹아있는 장학금이 도내 우수한 인재 양성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imgiza@newsis.com



<저작권자ⓒ '한국언론 뉴스허브'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