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10월의 마지막 밤, 광운대서 클래식음악회

광운대학교(총장 유지상)는 10월 31일 오후 7시 광운대 동해문화예술관 대극장에서 클래식음악회 ‘KW 클래식 사랑의 감성을 켜다’를 개최했다.  
 
이번 클래식음악회는 광운대 아마추어 필하모니 오케스트라 다카포(DaKAPO, 회장 강지수)의 연주로 진행됐다. 다카포(DaKAPO)는 악상기호 D.C.로 약기하여 ‘처음부터 다시’라는 뜻을 담고 있다. 여기에 광운 아마추어 필하모니 오케스트라의 약자인 카포(KAPO)를 합성해 ‘초심을 잃지 말고 연주에 임하자’라는 의미를 가지고 있다.  
 
음악회에서는 1부에서 Johann Strauss ll -Die Fledermaus(The Bat) Overture와 Georges Bizet- Carmen Suite No. 1,2가 2부에서는 Ludwig Van Beethoven- Symphony No.5 in C minor (Op.67)가 연주되었다.  
 
한편 클래식음악회 식전행사로 광운대에 발전기금을 기부한 소액기부자들을 초청하여 ‘KW-파트너 광운대학교 교직원 기부자 감사행사’도 진행됐다. 유지상 총장은 “학교를 위하는 마음으로 시작된 작은 정성들이 광운의 발전을 이끌어갈 밑바탕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