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홍석현 한국기원 총재 사임 발표

사임의 뜻을 밝힌 홍석현 한국기원 총재 [사진 중앙포토]

사임의 뜻을 밝힌 홍석현 한국기원 총재 [사진 중앙포토]

홍석현 한국기원 총재가 2일 사임을 발표했다.
 
홍 총재는 사임의 글에서 "바라던 성과를 적잖이 이룬 이 시점이 자리를 비울 때라고 판단했다"며 "새로운 지도부 구성 문제 등은 5일 예정된 임시이사회에서 논의할 것으로 알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한국 바둑의 무궁한 발전을 기원한다"고 글을 맺었다.
 
그는 2014년 1월 제18대 한국기원 총재로 취임해 5년 가까이 재임하는 동안 시니어 및 여자 프로바둑리그 등 기전을 창설했고 바둑 관련 정부 예산을 늘려 바둑 보급 사업과 교육아카데미 설립 등을 활성화했다. 또한 한국기원이 바둑TV를 인수하고 소년체전과 전국체전에 바둑을 정식 종목으로 진입시키는 데 힘썼다.  
 
사임의 글 전문은 아래와 같다.
 
존경하는 바둑인 여러분!
한국기원 총재직에서 물러나기로 했습니다. 
 
5년이라는 짧지 않은 기간 한국 바둑의 발전이라는 소임을 맡아, 바라던 성과를 적잖이 이룬 이 시점이 자리를 비울 때라고 판단했습니다.
 
바둑은 역사가 긴 만큼 의견이 다양한 곳이라 이를 수렴해 원만히 끌고 나갈 분이 필요합니다. 한국기원을 이끌 새 집행부 구성 문제는 5일로 예정된 한국기원 임시이사회에서 논의할 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한국기원 지도부 인선, 향후 바둑 정책 수립에 프로기사와 바둑인의 의견도 충분히 반영되기를 바랍니다. 
 
한국 바둑과 한국기원의 무궁한 발전을 기원합니다.  
감사합니다.
 
정아람 기자 aa@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