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ONE SHOT] 인사담당자 “채용시 면접 비중 71%”…중요 평가 항목은?

인사담당자, 채용 평가 이것 가장 중요하다.

인사담당자, 채용 평가 이것 가장 중요하다.


채용 평가 시 가장 중요하다는 면접, 합격에 있어 면접이 차지하는 비중은 얼마나 될까?
구인·구직 매칭플랫폼 사람인이 기업 인사담당자 600명을 대상으로 ‘채용 시 면접 평가 비중’에 대해 조사한 결과, 전체 채용 평가에서 면접이 차지하는 비중이 평균 71%인 것으로 집계됐다.
구체적으로 살펴보면, ‘70%’(28.2%)가 가장 많았고, ‘90% 이상’(22%), ‘80%’(21.7%), ‘50%’(13.8%), ‘60%’(9.3%), ‘30%’(2.8%) 등의 순이었다.
 기업들은 지원자를 평가하기 위해 평균 2단계의 면접을 보는 것으로 나타났다. 주로 활용하는 면접 유형으로는 ‘질의응답 면접’(97.2%, 복수응답)이라는 응답이 압도적으로 많았고, ‘실무수행 면접’(9.8%), ‘영어(외국어)면접’(6.5%), ‘PT 면접’(5.2%), ‘토론 면접’(4.2%) 등도 있었다.
 면접에서 가장 중요하게 평가하는 항목으로는 ‘직무수행 능력’(40.8%)이 1위를 차지했다. 다음으로 ‘성실함과 책임감’(30.3%), ‘조직 적응력 및 융화력’(9.3%), ‘열정, 도전정신’(4.3%), ‘가치관, 성향’(4%), ‘전공지식 수준’(3%), ‘강한 입사 의지’(2.3%) 등을 선택했다.  
 인사담당자 756명을 대상으로 한 또 다른 조사에서 인사담당자들이 경험한 여러 지원자 중 최악의 면접자로 뽑은 유형(*복수응답)은 '면접장에 지각하는 지원자'가 응답률 59.4%로 1위에 올랐다. 다음으로 회사에 대한 정보도 없이 면접에 임하는 지원자(35.3%), 자신감 없는 태도로 일관하는 무기력한 지원자(30.3%), 면접에 어울리지 않는 과한 복장과 액세서리를 한 지원자(28.7%), 질문과 상관없는 대답만 하는 동문서답 지원자(21.7%), 면접장에서 이해할 수 없는 줄임말과 신조어를 쓰는 지원자(21.6%), 높임말을 제대로 쓸 줄 모르는 지원자(21.3%) 등의 순이었다.
 

https://news.joins.com/issue/10871

관련기사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