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고용부, 전북대 찾아 청년정책설명회 열어



【서울=뉴시스】강세훈 기자 = 고용노동부는 31일 오후 전북대학교를 방문해 '찾아가는 청년정책설명회'를 개최했다.



이번 방문은 지난 3월 발표한 청년일자리대책의 주요내용과 추진상황을 청년들에게 설명하고, 청년들의 의견을 듣기 위한 것이다.



청년고용정책참여단, 건국대, 중소기업 마인즈랩, 경기경영고, 광주여대, 경성대에 이어 일곱번째 찾아가는 설명회다.



이날 청년정책설명회에는 전북대학교 학생 300여명이 참석했다.



고용노동부는 청년일자리대책의 주요내용과 추진현황, 2019년 중점 추진방향, 일자리 관련 지원정책들을 소개하고참석한 학생들은 취업을 준비하면서 겪는 다양한 애로사항과 건의사항을 전달했다.



특히 이날 설명회에는 대학생들이 가장 만나고 싶어하는 멘토인 구글코리아의 김태원 상무가 '차별화된 인재와 커리어 준비'라는 주제로 강연에 나서 학생들의 큰 호응을 받았다.



김덕호 고용노동부 청년여성고용정책관은 "우리나라의 전반적인 고용상황이 어렵긴 하지만 3.15 청년일자리대책의 주 정책대상인 20대 후반의 취업자 수와 고용률이 크게 상승하는 등 대책의 효과가 일정 정도 나타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앞으로도 청년이 많이 모이는 장소를 찾아가 정부의 다양한 지원정책을 청년들에게 알리고 청년들과 소통하며 국민들이 보다 체감할 수 있는 정책이 되도록 보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kangse@newsis.com



<저작권자ⓒ '한국언론 뉴스허브'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