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희망을 나누는 기업] 베트남서 8년째 의료봉사 … 국립묘지 정화 활동도 펼쳐

효성은 해외 사업장 인근 주민 대상의 사회공헌활동도 시행한다. 지난해 11월 효성 미소원정대가 베트남 사업장을 찾아 지역주민 약 1800명을 대상으로 무료진료봉사를 진행했다. [사진 효성그룹]

효성은 해외 사업장 인근 주민 대상의 사회공헌활동도 시행한다. 지난해 11월 효성 미소원정대가 베트남 사업장을 찾아 지역주민 약 1800명을 대상으로 무료진료봉사를 진행했다. [사진 효성그룹]

효성은 ‘나눔으로 함께 하겠습니다’라는 슬로건 아래 더불어 행복한 세상을 만들기 위해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전개한다. 지난 8월 초 조현준 회장은 효성 임직원과 마포구 취약계층 500세대를 방문해 사랑의 쌀을 전달했다. 효성은 국내 사업장이 속한 지역 사회에 사랑의 쌀과 김장김치, 생필품을 정기적으로 후원한다. ‘사랑의 쌀’ 전달은 2006년부터 13년째 이어져 오고 있다.
 
조현준 회장은 평소 ‘나눔으로 함께하는 사회’를 위해 취약계층의 자립과 안정적 생계 지원 같은 사회공헌활동을 펼쳐왔다. 신입사원 교육 프로그램과 승격자 교육 과정에 봉사활동을 포함시켜 효성인으로서의 사회적 책임을 체험하도록 하고 2013년에는 효성나눔봉사단을 설립해 임직원의 자발적인 사회공헌활동을 유도하고 있다.
 
해외 사업장 인근 주민에 대한 사회공헌활동도 활발하다. 지난해 11월에는 베트남 동나이성 년짝 지방에 의료봉사단 ‘미소원정대’를 파견해 지역주민 1800여 명을 대상으로 무료진료봉사를 진행했다. 효성은 2011년부터 8년째 미소원정대 활동을 이어오고 있다. 베트남 법인 및 직원은 기부금을 모아 지난 3월 년짝 지역의 빈탄 초등학교에 미니 도서관을 기증하기도 했다.
 
효성은 2014년부터 사업장 인근 국립묘지와 1사1묘역 자매결연을 맺고 매년 두 차례씩 묘역정화 활동을 펼치고 있다. 올해 9월에는 국군의날을 앞두고 서울 동작구 국립서울현충원 9묘역에서 묘역 정화활동을 했다. 참전 용사의 주거환경을 개선하는 ‘나라사랑 보금자리’ 사업 지원 등 다양한 호국보훈 활동을 펼친다.
 
중앙일보디자인=김승수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