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경기도 적정기술박람회, 다음달 2일부터 4일까지 사흘간 고양시 호수공원서 개최

‘2018년 경기도 적정기술박람회’가 다음달 2일부터 4일까지 사흘간 고양시 호수공원 한울광장 일원에서 개최된다.



경기도가 주최하고 경기농식품유통진흥원이 주관, 고양시가 후원하는 이번 행사는 국내에서 처음으로 적정기술, 생활기술, 전통기술을 총 망라한 종합 박람회로 치러진다.



‘마을을 바꾸는 착한 기술’을 주제로 체험 워크숍, 체험 부스, 생활공예 체험 등 다채로운 행사가 진행돼 참가자들에게 적정기술을 경험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



직업 체험존에서는 다빈치브릿지와 스타돔이 상시 전시되며, 작품 제작 강연과 아이들을 위한 파쿠르&밧줄 놀이터 등이 상시 운영된다.



이와 함께 적정기술 체험존에는 공생기술센터, 대안에너지기술연구소, 하늘나무적당기술연구소 등이 참여해 다양한 기술을 선보이며, 생활기술 공예전은 솔방울과 꽃을 이용한 작품 전시 및 켈리그라피를 직접 체험해 볼 수 있는 공간으로 마련된다.



이밖에 ‘도시농장과 적정기술’을 주제로 한 기술포럼은 물론 적정기술 체험을 통한 태양광 휴대폰충전기 제작, LED와 나무를 이용해 만드는 친환경 조명, 햇빛을 모아 빛을 밝히는 태양광 정원 제작 등 농촌 생활기술 향상을 위한 적정기술 워크숍 등의 부대행사도 함께 진행될 예정이다.



특히, 3일 특별강연에서는 ‘소녀, 적정기술을 탐하다’의 작가 조승연 양이 출연, 소외된 90%를 위한 적정기술에 관한 새로운 패러다임을 제시할 예정이다.



신현석 농식품유통진흥원 부장은 “적정기술은 자본을 대신해 노동력과 아이디어로 삶의 질을 높일 수 있는 참신하고 효율적인 기술”이라며 “생소했던 주제에 쉽게 접근할 수 있도록 다양한 체험과 교육 프로그램을 마련한 만큼 많은 관람객들이 관심을 가져줬으면 하는 바람”이라고 말했다.



표명구·노성우기자



<중부일보(http://www.joongboo.com)>

※위 기사는 중부일보 제휴기사로 법적인 책임과 권한은 중부일보에 있습니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