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내달3일 전남영암서 '하늘축제'…'항공레저스포츠 제전' 개막



【서울=뉴시스】최희정 기자 = 내달 3일 전남 영암에서 드론 레이싱, 패러글라이딩 등 다채로운 하늘축제가 펼쳐진다.



국토교통부는 국내 최대 항공 레저 축제인 제5회 항공레저스포츠제전이 11월 3~4일 전남 영암군 농업기술센터 일원에서 개최한다고 28일 밝혔다.



행사기간 동안 드론레이싱, 패러글라이딩, 스카이다이빙 등 6개 종목 국토부장관배 대회가 개최되고, F16 비행시뮬레이션, 열기구 VR 영상체험, 드론 조립・조종 등 20여개 체험프로그램과 항공사, 항공레저스포츠업체, 한국항공협회 15여개의 전시프로그램 등 많은 볼거리가 준비돼 있다.



3일 오후 1시부터 '블랙이글스' 에어쇼와 스카이다이빙 비행 등이 펼쳐지며, 제전 행사기간에는 영암군에서 개최하는 '월출산 국화축제'도 열린다.



진현환 국토부 항공정책관은 "이번 제전은 다양한 항공레저 스포츠와 월출산 국화축제 등 인근 관광자원으로 어느때 보다 풍성한 항공레저 축제가 될 것"이라며 "항공레저스포츠 활성화는 물론, 드론 등 기초 항공산업 육성과 편리하고 안전한 항공산업의 발전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dazzling@newsis.com



<저작권자ⓒ '한국언론 뉴스허브'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