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강북구, 인문학 및 다산아카데미 공개 강의 개최



【서울=뉴시스】윤슬기 기자 = 서울 강북구(구청장 박겸수)가 다음달 8일 오전 9~12시 성신여자대학교 운정그린캠퍼스 중강당에서 인문학 및 다산아카데미 공개강의를 개최한다고 24일 밝혔다.



이번 강의 주제는 '유배지에서 보내는 아버지 다산의 편지'다. 19년간 가족과 떨어져 살며 연구와 집필활동을 멈추지 않았던 다산의 이야기를 성신여대 국어국문하과 강혜선 교수가 알기 쉽게 설명한다.



관심 있는 구민 누구나 선착순으로 참여할 수 있으며 무료로 진행된다.



강의에서는 자식을 사랑하는 아버지로서 아들에게 보내는 정약용 선생의 편지에 대해 살펴본다. 독서를 독려하는 내용, 과수와 채소를 가꾸는 요령을 알려주는 내용, 술을 줄이라고 권유하는 내용 등을 담고 있다.



박겸수 강북구청장은 "다산 선생의 정신은 오늘날 우리가 살아가는 방식을 결정하는 데 커다란 도움이 된다"며 "많은 구민여러분께서 참여하셔서 다산을 더 가까이 만나보는 기회를 가지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yoonseul@newsis.com



<저작권자ⓒ '한국언론 뉴스허브'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