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우체국, 고객만족도 조사…20년 연속 1위



▲ 우체국 새 캐릭터 제제 공개



우정사업본부가 공공서비스 부문 고객만족도에서 20년 연속 1위를 차지했다.

우본은 한국능률협회컨설팅(KMAC)이 실시한 ‘2018년도 한국산업의 고객만족도(KCSI)’ 조사에서 공공서비스 부문 20년 연속 1위와 택배 부문 1위에 선정됐다고 23일 밝혔다.

전국 3500여 개 우체국 이용 고객을 대상으로 매달 서비스 만족도를 조사하고, 각계각층 고객으로 구성된 ‘고객대표자회의’를 통해 고객의 소리에 귀 기울이는 점 등을 높이 평가 받았다.

우본은 용돈 현금 배달 시골에 계신 부모님의 안부를 묻는 서비스를 선보였으며, 산지 폐기 위기에 처한 화천 애호박 농가 돕기에 나서 1만5000 상자를 전량 판매했다.

우체국은 정부기관으로서 송금 수수료 면제, 만원의 행복보험 개선 등 서민 생활안정에 기여하고 있으며, 김장과 도시락·연탄 배달, 집수리를 도와주는 우체국 행복나눔 봉사단을 운영하고 있다.

또한 유휴공간을 지역사회에 개방해 무료학습과 문화공간인 ‘우체국 작은대학’을 운영하는 등 사회공헌활동에도 앞장서고 있다.

우체국 택배는 배달 예고, 결과 알림 등 배달 과정의 모든 정보를 실시간 제공하고, 스마트폰 애플리케이션을 통해 배달 장소를 변경할 수 있도록 했다.

강성주 우정사업본부장은 “국민의 변함없는 사랑과 신뢰에 감사드린다”며 “고품질 우정서비스 제공을 통해 믿음과 함께 미래로 나아가는 정부기업 구현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승주 기자 (seungtori@betanews.net)



[ 경제신문의 새로운 지평. 베타뉴스 www.betanews.net ]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