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스위스 시계 IWC ‘이승엽 스페셜 에디션’ 11월 출시

케이옥션 전시장에 전시되어 있는 IWC 포르토피노 크로노그래프 ’이승엽“에디션 1번과 36번

케이옥션 전시장에 전시되어 있는 IWC 포르토피노 크로노그래프 ’이승엽“에디션 1번과 36번

스위스 럭셔리 워치 브랜드인 IWC 샤프하우젠은 11월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야구의 전설 ‘이승엽 스페셜 에디션’ 시계를 출시한다. IWC가 아시아 스포츠 선수의 이름 딴 스페셜 에디션 시계를 출시한 것은 150년의 브랜드 역사상 처음 있는 일이다.
 
IWC 브랜드의 클래식한 감성을 잘 담아낸 포르토피노 컬렉션의 크로노그래프 모델로 선보이는 ‘이승엽 에디션’은 이승엽 선수가 기록한 시즌 최다 홈런 개수인 56에 영감을 얻어 56개의 한정판으로 출시된다. 시계 백케이스에는 이승엽 싸인과 함께 1부터 56까지의 고유 번호가 인그레이빙 돼있다.
 
인터뷰 중인 이승엽 이사장과 케이옥션 수석경매사 손이천

인터뷰 중인 이승엽 이사장과 케이옥션 수석경매사 손이천

IWC는 ‘이승엽 에디션’ 공식 출시에 앞서 1번과 36번의 시계를 케이옥션 온라인 경매를 통해 판매할 예정이다. 56개 중 첫 번째인 숫자 1과 이승엽의 영원한 백넘버 36이라는 의미 있는 숫자가 새겨진 모델이다.  
 
지난 16일 진행된 케이옥션 자선콘서트에서 IWC 코리아 정우창 지사장의 ‘이승엽 에디션’ 제품 소개와 함께 주인공인 이승엽야구장학재단 이승엽 이사장도 참석했다. 이승엽은 “세계적인 스위스 시계 브랜드인 IWC와 협업하게 되어 굉장히 영광스럽고, 좋은 취지를 가지고 하는 일이라 더욱 의미가 있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경매를 통해 판매되는 1번과 36번 시계를 포함한 56점의 ‘이승엽 에디션’ 판매수익금은 이승엽야구장학재단에 기부될 예정이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