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하태경 “한국당 보수대통합, 태극기부대 이란성쌍둥이 일베하고도 해라”

하태경 바른미래당 의원 [뉴스1]

하태경 바른미래당 의원 [뉴스1]

 
하태경 바른미래당 최고위원은 자유한국당의 보수대통합론에 대해 “이왕 태극기 부대랑 (통합을) 선언한 김에 태극기부대의 이란성 쌍둥이인 일베(일간베스트)하고도 대통합하겠다고 선언하라”고 밝혔다. 
 
17일 하 최고위원은 오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 참석해 “완벽한 극우 대통합이 성사될 것”이라며 이렇게 말했다. 
 
하 최고위원은 “전원책에 감사하다. 보수 극우 대통합이 명확히 드러났다”며 “태극기부대는 대한민국 헌법을 부정하는 세력이다. 박근혜 전 대통령의 탄핵을 결정한 헌법재판소를 교체하라고 했던 집단”이라고 강조했다.  
 
또한 하 최고위원은 “문재인 대통령은 북한 당국이 NLL(북방한계선)을 인정했다고 얘기했다. 저는 문 대통령의 말을 믿고 싶다”며 “만약 문 대통령의 말이 사실이라면 한국 정부는 NLL을 부정하는 북한 정부에 항의해야 한다”고 언급했다. 
 
이어 “북한은 NLL 이남 배가 자기 수역에 들어왔다고 공식항의했다는 보도가 여러 차례 나왔다. 군 당국도 인정했다”며 “(우리 정부가) 계속 침묵한다면 과연 남북 정상이, 북도 NLL을 인정하고 합의했는지 의심할 수밖에 없다”고 부연했다. 
 
한편, 이날 하 최고위원은 박원순 서울시장에게 서울교통공사의 고용세습 문제를 전면조사해 실태를 밝혀야 한다고 주문했다. 또 고용세습 노조의 단체협상을 무효로 하고 노조 활동을 정지시키는 법안을 발의하겠다고 덧붙였다.
 
이지영 기자 lee.jiyoung2@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