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영화 밖서도 '영웅본색'…주윤발 "8100억원 전 재산 기부"

[앵커]

선글라스에 트렌치코트, 성냥개비를 잘근잘근 씹으며 쌍권총을 꺼내들던 사나이, 홍콩 배우 저우룬파입니다. 우리에겐 주윤발로 알려져 있죠. 영화속에서는 화려했지만 영화밖에서는 너무 소탈해서 놀라웠는데 최근 8000억 원이 넘는 전 재산을 기부하겠다고 약속해서, 다시 한번 우리를 놀라게 했습니다.

권근영 기자입니다.
 

[기자]

+++

"우리는 목숨보다 의리를 중시하지"
'영웅본색' (1986년)

+++

영화 '영웅본색' 속 주윤발의 이 한마디에 1980년대 청춘들은 열광했습니다.

차가운 듯 하면서도 더없이 따뜻했던 사나이.

30년 넘게 홍콩을 대표하는 배우로 이름을 알렸습니다.

영화 속 화려한 모습만큼이나 재산도 상당히 모았는데, 하루하루 살아가는 모습은 예상과 달리 평범했습니다.

배낭을 멘 채 버스를 타고, 태풍이 휩쓸고 간 홍콩 거리를 청소하고. 지하철 안에서 스스럼없이 시민들과 사진을 찍기도 했습니다.

운전기사가 기다린다면 마음이 불편할 것 같다는 것이 대중교통을 고집하는 이유였습니다.

한 달 용돈은 우리 돈으로 12만원.

인생에서 가장 중요한 것은 돈을 얼마나 버느냐가 아니라 평온한 마음으로 사는 것이라고 얘기해 주위를 놀라게 했습니다.

자신의 삶은 소박했지만 남에게는 통이 컸습니다.

대만 팬들과 만난 자리에서는 전 재산인 8100억 원을 기부하겠다고 약속했습니다.

돈은 행복의 원천이 아니라고 설명을 덧붙였습니다.

행복한 보통 사람으로 사는 것이 꿈이라는 주윤발, 영화 속에서나 영화 밖에서나 한결같이 '영웅본색'입니다. 

(화면제공 : 유튜브)
(인턴기자 : 우수민)
 

JTBC 핫클릭

유엔 무대 선 BTS…전세계 청년들에 "자신을 얘기하세요" 2020년부터 가계소득·지출 통합조사…전용표본 사용 빚 부담도 '극과 극'…서울-지방 부동산 시장 '양극화'

Copyright by JTBC(http://jtbc.joins.com) and JTBC Content Hub Co., Ltd.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