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현장IS] "YGxSM" 자이언티가 레드벨벳 슬기를 만났을 때 [종합]


가수 자이언티와 레드벨벳 슬기를 만났다. 대중적 관심을 제대로 노린 화려한 컴백이다. "대중가수로서 많은 분들이 좋아하는 음악을 만드는 것이 목표다. 1등하면 좋겠다"는 속내를 고백했다.

자이언티 13일 서울 마포구 월드컵북로 제일라아트홀에서 새 EP 앨범 'ZZZ' 발매 쇼케이스를 열었다. '노래'가 수록된 정규2집 'OO' 이후 1년 8개월만의 미니앨범 컴백을 알렸다.

오랜만에 돌아온 자이언티는 이센스, 오혁, 슬기 등 피처링 군단을 화려하게 구성했다. 지난해 겨울 이문세 피처링으로 화제를 모은 '눈'도 CD온리 버전으로 새롭게 수록됐다. "각 분야 최정상에 계신 분들이 함께해 주셨다. 정말 감사하다. 노래를 만들고 피처링할 사람이 생각나서 제안했다. 싱어이자 프로듀서로 앨범을 작업했다"고 화려한 피처링 군단의 이유를 설명했다.

자이언티의 새 EP 앨범에는 1번 트랙 아이돌(Ideal)을 시작으로 타이틀곡 ‘멋지게 인사하는 법(Hello Tutorial)’ (feat. 슬기 of Red Velvet)에 ‘My Luv’, ‘말라깽이(Malla Gang)’ (feat. E SENS), ‘어허(Uh Huh)’, ‘잠꼬대(Sleep Talk)’ (feat. 오혁), ‘아무도 모르는 이야기(Untold Story)’까지 총 7곡이 담겨있다. 그는 "제목들이 재미있다. 내 스스로 좋은 음악이라고 말하긴 힘들지만 재미있는 이야기가 담겼다고는 말할 수 있다"고 앨범을 소개했다. 덧붙여 "오혁이 피처링한 '잠꼬대'는 가사가 없다. 오혁이 8마디를 부르는데 가사 없이 잠꼬대를 한다. 가사 없이 가이드한 버전이 음원이 됐다"고 전했다.

타이틀곡에 대해 자이언티는 "명절에 개봉할 법한 잘 만든 로맨틱 코미디 같은 노래다. 재미있고 쉽게 볼 수 있는 영화같은 노래를 만들고 싶었다"며 대중적인 매력에 집중했다고 했다. 슬기와의 피처링은 레드벨벳 광팬 자이언티의 요청으로 성사됐다고. "러비(레드벨벳 팬클럽)로서 응당 해야할 일이었다. 슬기 씨 목소리가 좋고 노래 테마랑도 잘 어울리는 것 같았다"고 과정을 밝혔다. 슬기는 쇼케이스에 참석해 자이언티와 라이브 호흡을 맞췄다. 이후 "이렇게 자이언티 선배님 음원에 참여하게 돼 영광이다. 좋은 인연이 되어 많은 작업 앞으로 해보고 싶다. 정말 감사하다"는 짧은 소감을 남겼다.

애착이 가는 노래로는 "지금 이 자리에서 내 기분에 제일 먼저 이야기하고 싶은 곡은 이센스가 피처링한 '말라깽이'다. 이 노래는 예전 같은 회사였던 친한 형 이센스와 작업했다. 오랜시간 알고 지냈음에도 같이 곡을 낸 것은 처음이다. 곡 테마가 정말 재미있고 솔직한 이야기가 담겼으니 많은 관심 바란다"고 당부했다. 이센스 피처링 계기에 대해선 "오랜만에 형을 만났다. 형에게 피치못할 사정이 있지 않았느냐"면서 "좋은 노래가 있어서 이번에 기회가 닿았다"고 덧붙였다.

앨범 목표에 대해 자이언티는 "많은 분들이 사랑해주셨으면 좋겠다. 대중가수이다보니 대중이 좋아했으면 한다. 1위를 하면 좋겠다"고 솔직하게 말하며 "내가 처음 데뷔하고 세상에 알려지기 시작할 때만해도 대중을 의식하지 않은 앨범을 만들고자 했다. 동료인 아티스트가 좋아했으면 좋겠다는 마음이었는데 어느 순간 대중가수라는 자각을 했다. 몇 년 전부터 꽤 쉬운 음악을 하고 있다. 그 점을 자랑스럽게 생각하고 있다. '쉽다'는 건 다양한 의미로 해석될 수 있지 않나. 노래가 더 많이 들렸으면 하는 바람"이라고 전했다.

15일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원 사이트를 통해 발매된다.
황지영기자 hwang.jeeyoung@jtbc.co.kr
사진=김민규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