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강용석 "이재명, 19일 경기도 국감서 김부선과 대질신문 해야"

김부선과 변호사 강용석. [일간스포츠]

김부선과 변호사 강용석. [일간스포츠]

강용석 변호사가 이재명 경기지사는 19일 경기도 국정감사에서 김부선씨와 대질신문을 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강 변호사는 14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자유한국당이 19일 경기도 국정감사에 김부선씨를 참고인으로 부르려고 했는데 민주당의 극렬한 반대로 무산됐다"고 밝혔다.
 
이어 "이재명 도지사는 신체검증보다 19일 국정감사에서 국민들이 보는 앞에서 김부선씨와 대질신문에 응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강 변호사는 "민주당은 국민들이 판단할 수 있도록 김부선씨의 참고인 소환에 동의하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한편 이 지사는 공지영씨와 김부선씨가 이 지사의 특정 부위에 까만 점이 있다는 주장에 대해 13일 "신체를 공개하겠다"고 밝혔다.
 
이에 대해서도 강 변호사는 “(이 지사가) 이상한 방식으로 빠져나가려고 머리를 쓰고 있다”고 주장했다. 이어 “신체의 비밀이 단순 ‘점’만 아니다”라며 “이 지사가 옷을 벗고 신체를 공개하기로 결심한 이상 ‘점’ 보다 더 중요한 신체 비밀도 확인할 수 있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사진 강용석 페이스북]

[사진 강용석 페이스북]

홍수민 기자 sumi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