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단독]유선호, SBS '복수가 돌아왔다'로 정극 신고식


유선호가 지상파 드라마 신고식을 치른다.

한 드라마국 관계자는 10일 일간스포츠에 "유선호가 오는 11월 말 방송되는 SBS 월화극 '복수가 돌아왔다'에 출연한다"고 밝혔다.

유선호는 극중 예쁜 것이 죄라면 대역죄인인 학생 유시온으로 변신한다. 예뻐서 삶이 피곤할 정도로 얼굴이 예쁘지만 세상 터프한 부산 사투리를 쓰는 상남자를 연기한다.

웹드라마 '악동탐정스2'에 출연한 유선호가 지상파 정극에 출연하는 건 처음. '프로듀스 101' 시즌2 멤버들 중에도 프로그램이 끝난 후 지상파 드라마에 나온 건 유선호가 처음이다.

'복수가 돌아왔다'는 자신을 망가뜨린 전 여자친구와 친구의 복수를 꿈꾸며 대신 결혼식도 하고 대신 이별도 하고 대신 셔틀도 하는 남자가 대신 살아줘야 할 일 투성이인 불쌍한 청춘들과 복수해야할 첫사랑과 얽혀 또다시 걷잡을 수 없는 인생을 사는 이야기다. 유승호·조보아·곽동연 등이 출연한다. 신인 김윤영 작가와 '기름진 멜로' 공동 연출 함준호 감독이 작업한다.

'여우각시별' 후속으로 11월말 편성이다.

김진석 기자 superjs@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