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슈돌' 샘, 윌리엄 버릇 고치기 위해 식초 초콜릿 제조


'슈돌' 샘이 윌리엄의 식습관 고치기에 나섰다.

7일 방송된 KBS 2TV '슈퍼맨이 돌아왔다'에서는 윌리엄이 밥 먹기 전 초콜릿을 달라고 떼를 썼다.

샘 해밍턴은 윌리엄에게 밥 먹기 전에는 초콜릿을 먹을 수 없다고 말했지만 윌리엄은 초콜릿을 계속 찾았다. 샘은 못 이긴 척 윌리엄에게 초콜릿을 줬다. 초콜릿을 한 입에 넣은 윌리엄의 표정이 구겨졌다.

윌리엄에게 준 초콜릿은 사실 식초가 든 초콜릿이었다. 샘이 윌리엄의 버릇을 고치기 위해 작전을 벌인 것. 윌리엄은 "초콜릿을 뱉고 싶다"고 말했다. 샘은 밥을 먹겠냐고 물었고 윌리엄은 샘의 작전대로 밥을 먹었다. 밥을 잘 먹은 윌리엄에게 샘은 초콜릿을 줬다.

이아영 기자 lee.ayoung@jtbc.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