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남인천세무서, 찾아가는 현장상담실 운영

지난2일 남동구 모래내시장에서 상인들을 대상으로 현장상담실을 운영한 남인천세무서와 민생지원소통추진단 관계자들이 함께 사진촬영을 하고 있다.사진=남인천세무서
지난2일 남동구 모래내시장에서 상인들을 대상으로 현장상담실을 운영한 남인천세무서와 민생지원소통추진단 관계자들이 함께 사진촬영을 하고 있다.사진=남인천세무서

소상공·자영업 세정지원을 위한 민생지원에 지역세무서가 힘을 모았다.

지난 2일 남인천세무서(서장 한경선)는 지역 내 자영업자와 소상공인에 대한 세정지원을 강화하기 위해 직원 및 민생지원소통추진단과 함께 인천모래내시장을 찾았다.

이날 모래내전통시장 축제와 연계한 현장상담실은 경제적 어려움을 겪고 있는 자영업자·소상공인들과 적극적으로 소통하고 현장 의견을 반영하기 위해 적극 마련한것으로 알려졌다.

소통현장에 함께 참여한 한경선 서장은 “현장상담실을 통해 소상공자영업자들의 경영애로를 현장에서 직접 듣고 도움을 주고자 하는것이 바람이다”며 “상담실 운영자체적으로 개선할 수 있는 사항은 즉시 조치하고 법령개정 등이 필요한 건의사항을 적극 수렴할 것”이라고 말했다.

남인천세무서는 소상공인에 대한 세정지원과 애로사항을 수집하기 위해 나눔세무사 등 민관합동으로 구성된 ‘민생지원소통추진단’을 통해 현장상담실, 세금교실, 산업현장방문 등 다양한 활동을 진행하고 있다.

박영재기자/jbpark@joongboo.com

<중부일보(http://www.joongboo.com)>

※위 기사는 중부일보 제휴기사로 법적인 책임과 권한은 중부일보에 있습니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