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해리스 美대사 “미국, 북한 비핵화 전까지는 제재 해제 안해”

해리 해리스 주한 미국대사. [연합뉴스]

해리 해리스 주한 미국대사. [연합뉴스]

미국은 북한이 핵 프로그램을 전면 폐기하기 전까지는 대북제재를 해제하지 않을 것이라고 해리 해리스 주한 미국대사가 22일(현지시간) 밝혔다.
 
미국의 소리(VOA) 방송에 따르면 해리스 대사는 전날 뉴욕 맨해튼에서 열린 ‘코리아소사이어티’ 연례 만찬에서 기조연설을 통해 이같이 말한 뒤 “북한은 이제 스스로 처한 빈곤과 고립에서 벗어날 기회를 가졌다”고 했다.
 
해리스 대사는 북한의 긍정적 변화에 대한 가능성은 무한하지만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비핵화 약속을 이행할 때까지 제재는 유지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또한 한미동맹은 굳건한 안보 동맹으로 미국과 한국은 똑같은 목소리로 북한에 접근할 것이라고 했다.
 
해리스 대사의 발언은 북한이 미국에 ‘상응 조치’를 요구한 것에 대해 “비핵화가 우선”이라는 도널드 트럼프 행정부의 입장을 거듭 확인한 것으로 풀이된다.
 
김은빈 기자 kim.eunbi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