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겜린과 결별한 피겨 민유라, 새 파트너 이튼과 훈련 공개

SNS를 통해 새 파트너 이튼을 공개한 민유라. [민유라 트위터]

SNS를 통해 새 파트너 이튼을 공개한 민유라. [민유라 트위터]

후원금 문제, 훈련 태도 등으로 알렉산더 겜린(25)과 결별한 피겨 아이스댄스 민유라(23)가 새로운 파트너와의 훈련을 공개했다.
 
민유라는 22일 자신의 소셜미디어를 통해 "다시 시작한다는 약속을 지키게 돼 기쁘네요. 열심히 하겠습니다"라며 새로운 파트너가 대니얼 이튼(26)이라고 소개했다. 이튼과의 훈련 영상도 함께 올렸다.
 
민유라는 올해 2월 평창 겨울올림픽에서 한국으로 귀화한 파트너 알렉산더 겜린(25)과 함께 피겨스케이팅 아이스댄스에 출전했다. 민유라와 겜린은 프리댄스에서 한복을 차려입고 가수 소향의 '홀로 아리랑'에 맞춰 연기를 펼쳐 큰 관심을 받았다. 한국 아이스댄스 사상 올림픽 최고 성적인 18위를 차지했다. 하지만 민유라와 겜린은 지난 7월 각자 자신의 SNS를 통해 후원금 배분과 훈련 태도 등을 놓고 설전을 벌였다. 결국 민유라와 겜린은 결별했다.
2018 평창올림픽에 함께 출전했던 민유라와 겜린. [연합뉴스]

2018 평창올림픽에 함께 출전했던 민유라와 겜린. [연합뉴스]

 
민유라는 지난달 초 미국 미시건주 노바이 훈련장에서 홀로 훈련을 시작했고, 이튼을 새로운 짝으로 맞아들였다. 미국 출신인 이튼은 2012년과 2013년 세계주니어선수권에서 동메달을 따냈다. 2012~13시즌 주니어 그랑프리 파이널에서도 3위에 올랐다. 시니어 데뷔 후에는 2014년 대만 타이베이에서 열린 4대륙선수권 동메달을 획득했다. 아이스댄스는 국적이 달라도 세계선수권, 그랑프리 등 국제빙상경기연맹(ISU)이 주관하는 대회에 출전할 수 있다. 단, 올림픽에 나가기 위해선 두 선수의 국적이 같아야 한다.
 
김효경 기자 kaypubb@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