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젤리 주겠다” 세종서 초등생 유인 미수사건 발생…경찰 수사

사진은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습니다. [중앙포토]

사진은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습니다. [중앙포토]

 
세종시에서 초등학생 유인 미수 사건이 발생해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19일 세종경찰서에 따르면 지난 17일 오후 4시쯤 세종시의 한 초등학교 앞에서 이 학교에 다니는 A양에게 오토바이를 탄 남성이 다가가 유인하려다 미수에 그쳤다.
 
당시 A양은 방과 후 수업을 마치고 집으로 귀가하던 중이었고, 이 남성은 A양에게 “젤리를 주겠다”며 유인하려 했던 것으로 전해졌다.  
 
하지만 수상한 낌새를 느낀 A양이 심하게 저항하자 이 남성은 A양을 그대로 놔둔 채 달아났다.
 
경찰은 A양의 진술을 토대로 탐문수사를 벌이는 한편 학교 주변에 설치된 CCTV를 분석해 범인의 인상착의와 이동 경로 등을 파악하고 있다.
 
이지영 기자 lee.jiyoung2@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