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LPGA 지망 미국 여대생, 골프장서 홈리스에 살해당해

18일 숨진 채 발견된 골프 유망주 셀리아 바킨 아로자메나가 유럽 여자 아마추어 챔피언십 우승컵을 들고 있다. [EPA]

18일 숨진 채 발견된 골프 유망주 셀리아 바킨 아로자메나가 유럽 여자 아마추어 챔피언십 우승컵을 들고 있다. [EPA]

미국 대학 골프팀 여성 선수가 대학 캠퍼스 인근 골프장에서 혼자 라운드를 하다가 홈리스에게 공격을 당해 숨졌다. AP 통신 등 미국 언론들은 18일 아이오와주 에임스에 있는 아이오와 주립대학 인근 콜드워터 골프장에서 셀리아 바킨 아로자메나가 숨진 채 발견됐다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이 골프장에서 라운드하던 골퍼가 주인 없는 캐디백을 발견하고 경찰에 신고했고, 경찰은 연못 근처에서 머리와 목에 흉기로 찔린 상처가 난 바킨의 시체를 찾았다. 경찰은 경찰견을 통해 냄새를 추적, 인근 노숙자 야영지에서 콜린 대니얼 리처즈(22)를 체포해 1급 살인 혐의로 기소했다.  
살해혐의로 체포된 콜린 대니얼 리차드. [AP]

살해혐의로 체포된 콜린 대니얼 리차드. [AP]

리처즈는 지난 6월 6개월 간의 복역을 마치고 출소해 아이오와주의 주도인 데스모인스에서 북쪽으로 약 50km 떨어진 대학 골프장 근처 노숙자 야영지에서 거주했다.  
 
경찰은 리처즈의 칼과 피 묻은 옷을 찾아냈다. 리처즈의 얼굴과 몸에는 바킨의 저항으로 생긴 것으로 추정되는 할퀸 자국이 발견됐다. 경찰은 “리처즈가 여자를 강간하고 살해하겠다는 충동을 느낀다고 주위 사람들에게 말하고 다녔다”고 전했다. 리처즈는 18세이던 2014년부터 여자 친구를 학대하고, 트럭을 훔치고, 야구 방망이로 차의 유리를 깨고 주유소를 털었다.  
 
스페인 푸엔테 산 미겔 출신인 바킨은 아이오와 주 역사상 가장 뛰어난 여성 골퍼 중 하나로 꼽혔다. 올해 유럽 여자 아마추어 챔피언십에서 우승했으며 미국 대학리그 빅 12 챔피언십에서도 3타 차로 우승했고 US여자오픈에도 참가했다. 
 
최근 공학 학사를 받고 대학을 졸업한 바킨은 LPGA 투어 Q스쿨 1차 스테이지를 통과했고 10월 열리는 2차 대회를 준비하기 위해 학교 인근 골프장에서 연습했다. 바킨은 아이오와 주립대학 올해의 여성 선수로 뽑혀 이번 주말 대학 풋볼 경기에서 수상할 예정이었다, 아이오와 풋볼 팀은 바킨을 기리기 위해 그의 이니셜을 새긴 헬멧을 착용하고 경기한다고 발표했다.  
아이오와 대학 부설 골프장인 콜드워터 골프 링크스에 폐쇄 푯말이 세워져 있다. [AP]

아이오와 대학 부설 골프장인 콜드워터 골프 링크스에 폐쇄 푯말이 세워져 있다. [AP]

한편 아이오와 주에서는 지난 7월 멕시코 출신의 이민자가 여대생 몰리 티베츠를 살해한 혐의로 기소됐다.  
 
성호준 기자
sung.hoju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