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인형뽑기방 지폐교환기 턴 20대 구속



【대구=뉴시스】배소영 기자 = 인형뽑기방을 돌며 지폐교환기를 부순 뒤 현금을 훔쳐 온 20대가 경찰에 붙잡혔다.



대구 동부경찰서는 상습절도 혐의로 A(28)씨를 구속했다고 18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지난 6월2일부터 8월26일까지 전국의 무인 인형뽑기방에 들어가 26차례에 걸쳐 지폐교환기에 든 현금 2100만원을 훔쳐 달아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 조사 결과 A씨는 주로 인적이 드문 오전 2∼4시에 미리 준비한 속칭 손빠루로 지폐교환기를 뜯어 범행했다.



A씨는 지문을 남기지 않기 위해 장갑을 착용하고 모자와 마스크를 쓰는 치밀함을 보였다.



무직으로 밝혀진 A씨는 훔친 돈을 생활비와 유흥비로 썼다. 경찰은 남은 돈 50여만 원을 압수했다.



경찰은 폐쇄회로(CC)TV로 용의자를 추적해 지난 8월30일 오전 8시에 강원도 원주시외터미널에서 A씨를 검거했다.



soso@newsis.com



<저작권자ⓒ '한국언론 뉴스허브'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