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비에이피(B.A.P) 멤버 20대 여성 강제추행 혐의 입건

B.A.P [사진 비에이피 인스타그램]

B.A.P [사진 비에이피 인스타그램]

그룹 비에이피(B.A.P) 멤버 중 1명이 20대 여성을 강제 추행한 혐의로 입건돼 경찰 조사를 받는 것으로 알려졌다.
 
경기 남양주경찰서는 강제추행 혐의로 B.A.P 멤버 A씨를 수사 중이라고 9일 밝혔다.
 
A씨는 지난달 초 남양주시 조안면의 한 펜션에서 함께 놀러 간 20대 여성을 강제추행한 혐의를 받고 있다.
 
이 여성은 경찰에서 “A씨와 지인 등 20대 남자 3명과 여자 3명이 함께 펜션에서 놀던 중 A씨가 강제로 추행했다”고 주장했다.
 
A씨는 혐의를 부인하고 있다. 당시 이 펜션에 비에이피 다른 멤버들은 없었던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조만간 수사를 마무리한 뒤 사건을 검찰에 송치할 방침이다.
 
경찰 관계자는 “쌍방의 주장이 엇갈리고 있는 데다 수사 중인 사건이어서 구체적인 혐의를 말할 수 없다”며 “양측이 합의 중인 것으로 알고 있다”고 전했다.
 
채혜선 기자 chae.hyeseo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