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포천 훈련장서 연습하던 장갑차 넘어져…병사 11명 정밀검사

육군 장갑차가 전도되는 사고가 발생했다. (※이 사진은 기사 내용과 직접적인 관련이 없습니다) [연합뉴스]

육군 장갑차가 전도되는 사고가 발생했다. (※이 사진은 기사 내용과 직접적인 관련이 없습니다) [연합뉴스]

대한민국 방위사업전(DX-K) 행사를 앞두고 연습하던 육군 장갑차가 전도되는 사고가 발생했다.
 
7일 오후 3시15분쯤 경기도 포천시 육군 승진훈련장에서 K-21 보병 장갑차가 훈련 중 기동로를 벗어나 전도되는 사고가 났다.
 
사고가 난 장갑차에는 병사 11명이 타고 있었으며, 외관상 부상자는 없는 것으로 1차 확인됐다.
 
그러나 만일을 대비해 모두 국군포천병원으로 옮겨져 정밀검사를 받고 있다.
 
이날 사고는 오는 11일 열릴 대한민국 방위사업전 미디어데이를 앞두고 기동화력 시범을 준비하던 중 장갑차가 기동로를 벗어나면서 발생했다.
 
군 당국은 연습 사격을 하던 중 사고가 난 것으로 보고 정확한 경위와 장비의 피해 상태 등을 조사 중이다.
 
한영혜 기자 han.younghye@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