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한 끗 리빙]생선 구운 프라이팬, 이렇게 닦으면 비린내 싹 잡힌다

생선을 굽고 난 프라이팬이나 그릴은 참 닦기도 힘들고, 또 힘들게 닦고 난 다음 생선 비린내가 배어 있어 다른 음식하기가 꺼려진다. 이때는 밀가루와 레몬(혹은 오렌지·귤) 껍질과 베이킹소다를 사용해보자. 세제 없이도 프라이팬에 밴 기름기와 냄새를 말끔하게 없앨 수 있다.  
생선, 오늘 프라이팬의 센터는 너다.

생선, 오늘 프라이팬의 센터는 너다.

 

[윤경희의 한 끗 리빙] 프라이팬 생선 냄새 제거법

생선을 굽고 난 프라이팬이나 그릴을 닦을 땐 기름을 제거하는 게 먼저다. 쉽게는 휴지나 키친타월로 많이 닦지만 이땐 기름기가 꽤 많이 남아있게 된다. 이때는 밀가루를 사용하면 기름기가 말끔하게 제거된다. 밀가루는 기름이 다 없어질 정도로 한 줌 정도 뿌린다. 1분 정도 놔서 밀가루가 기름을 흡수하게 한 다음 손으로 비벼주면 밀가루가 뭉치며 기름이 싹 없어진다. 이때 사용한 밀가루는 싱크대에 흘려 보내면 녹지 않아 배수관이 막힐 수 있으니 모아서 쓰레기통에 버린다.   
깨끗했던 프라이팬이 생선 한마리를 굽고 나니 기름칠이 됐다.

깨끗했던 프라이팬이 생선 한마리를 굽고 나니 기름칠이 됐다.

프라이팬 기름을 친환경적으로 없애는 가장 좋은 방법은 밀가루 ! 밀가루 한 스푼을 프라이팬에 뿌린다.

프라이팬 기름을 친환경적으로 없애는 가장 좋은 방법은 밀가루 ! 밀가루 한 스푼을 프라이팬에 뿌린다.

밀가루를 손으로 비비면 기름과 함께 뭉쳐 돌돌 밀려 나온다. 밀가루 덩어리는 싹싹 긁어서 쓰레기통에 버린다.

밀가루를 손으로 비비면 기름과 함께 뭉쳐 돌돌 밀려 나온다. 밀가루 덩어리는 싹싹 긁어서 쓰레기통에 버린다.

 
다음엔 냄새를 제거할 차례다. 생선 비린내 제거에 가장 효과가 좋은 방법은 레몬이나 귤, 오렌지 등 감귤류의 껍질 활용하는 것이다. 
냉장고에 있던 레몬으로 생선 냄새를 잡을 차례다.

냉장고에 있던 레몬으로 생선 냄새를 잡을 차례다.

 
레몬·귤·오렌지 등 집에 있는 감귤류의 껍질을 프라이팬에 넣고 프라이팬의 절반 정도까지 물을 담은 뒤 중불에 10분 정도 끓이면 된다. 물을 끓이기 전에 껍질 안쪽의 하얀 섬유질 부분으로 프라이팬 표면을 닦은 후 물을 끓이면 더 효과가 좋다. 이번 한 끗 리빙에선 샐러드 드레싱으로 즙을 이용한 레몬 껍질을 사용했다. 귤이 많이 나오는 겨울엔 귤 껍질을 버리지 말고 살짝 말려 보관했다가 사용하면 좋다.
레몬 껍질 안쪽으로 프라이팬을 골고루 비벼준다.

레몬 껍질 안쪽으로 프라이팬을 골고루 비벼준다.

껍질을 넣은 상태로 프라이팬 절반 정도 물을 채워 중불에 10분 정도 끓인다.

껍질을 넣은 상태로 프라이팬 절반 정도 물을 채워 중불에 10분 정도 끓인다.

 
뚜껑 없이 한참 끓이면 집에서 나는 생선 냄새도 어느 정도 제거되는 효과를 볼 수 있다. 향긋한 시트러스 향이 퍼져 생선 비린내를 잡아준다. 생선 구울 때 프라이팬 뚜껑을 사용했다면 물을 끓일 때도 뚜껑을 닫아준다. 뚜껑에 밴 비린내도 함께 제거할 수 있어 일석이조다.
생선 구울 때 뚜껑을 사용했다면, 물을 끓을 때 뚜껑을 닫아 함께 냄새 제거를 하자.

생선 구울 때 뚜껑을 사용했다면, 물을 끓을 때 뚜껑을 닫아 함께 냄새 제거를 하자.

 
이 과정을 끝낸 후 불을 끄고 좀 식힌 후에 베이킹소다를 한 스푼 프라이팬에 뿌려 스펀지로 살살 비벼 닦은 후 깨끗하게 헹궈내면 냄새가 싹 사라진 걸 확인할 수 있다. 레몬·귤 등의 껍질을 구하기 힘들다면, 효과는 좀 떨어지지만 식초를 사용하는 방법도 있다. 밀가루로 생선 기름기를 제거한 뒤에 식초를 조금 뿌려서 스폰지로 비비고 헹궈내면 된다.  
 
글·사진=윤경희 기자 annie@joongang.co.kr
관련기사
한 끗 리빙

한 끗 리빙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