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미역국에 라면을” 오뚜기 ‘쇠고기미역국 라면’ 출시

[베타뉴스=정영선 기자] 오뚜기는 미역국에 라면을 적용한 ‘쇠고기미역국 라면’을 국내 라면업계 최초로 출시했다고 6일 밝혔다.

제품은 양지, 우사골, 돈사골을 진하게 우린 육수에 참기름과 소고기, 마늘, 미역을 잘 볶아 푹 끓여내 쇠고기미역국 본연의 맛을 그대로 살렸다.

면은 쌀밥 위주의 한국인의 식생활에 따라 국내산 쌀가루를 10% 첨가, 미역국과 잘 어울리도록 했다.

오뚜기 관계자는 “쇠고기양지와 진한 사골국물맛의 쇠고기미역국 라면을 출시했다”며 “오뚜기는 남해안산 청정미역이 가득한 프리미엄 라면 출시로 다양한 연령층을 위한 라면 시장을 선점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정영선 기자 (ysun@betanews.net)



[ 경제신문의 새로운 지평. 베타뉴스 www.betanews.net ]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