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인스타그램에 은근 슬쩍 광고…공정위 조사 나선다

인스타그램을 무대로 활동하는 '인플루언서'가 대가를 받고 광고가 아닌 듯 은근슬쩍 상품을 홍보하는 행위를 공정거래위원회가 조사한다.
 
'인플루언서'란 인스타그램에서 다수의 팔로워를 보유해 대중에게 큰 영향력을 미치는 이들을 지칭하는 신조어다.  
 
공정위는 전 세계 가입자 10억명을 돌파한 인플루언서를 대상으로 조사한다고 5일 밝혔다.  
 
공정위는 다이어트 제품·화장품·소형가전제품 등을 중심으로 조사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만약 지침을 따르지 않은 사례가 적발되면 광고주에게 시정 명령이나 과징금과 같은 제재가 내려질 전망이다.
 
인민호 공정위 소비자안전정보과장은 "이번 조사를 계기로 소비자간 경험을 상호 공유하고 발전하는 SNS 본연 기능이 강화될 수 있을 것"이라고 기대했다.
 
홍수민 기자 sumi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