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도로 막은 버스, 시민‧경찰이 함께 해결

 고장으로 3개 차선을 막은 버스를 시민과 경찰이 함께 밀어 해결했다. 지난 30일 오후 9시경, 해운대 시외버스터미널에서 유턴하던 시외버스에 고장이 발생했고, 도로의 3개 차로를 가로막아 차량들이 진행하지 못한 채 막혀있었다. 경찰은 인근 지역 순찰차에 무전 연락을 해 지원을 요청했고, 주변의 시민 10여 명이 고장 난 버스 뒤에서 경찰과 함께 힘을 합쳐 버스를 밀었다. 고장 난 버스는 30초 만에 도로변으로 옮겨졌고, 막혔던 차량 통행은 다시 정상적으로 이뤄졌다.
 
 
영상·글 정수경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