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돌물'은 마그마"…제일기획, 탈북 학생용 단어집 제작·배포



【서울=뉴시스】박정규 기자 = 제일기획이 탈북 청소년들의 학업을 돕기 위해 교과서에 담긴 남북의 다른 언어를 풀이해주는 단어집을 내놨다.



제일기획은 드림터치포올, 비상교육과 협업해 중·고등학교 수학 및 과학교과서 속 단어 설명을 담은 탈북 학생용 학습 단어집 '글동무 단어통' 자연과학편을 발간했다고 29일 밝혔다.



'글동무 단어통'은 사상 첫 탈북 학생용 교과서 단어집으로 제일기획이 3년여간 탈북 청소년들을 지원하면서 쌓은 노하우와 드림터치포올과 함께 개발한 남·북한어 언어번역 애플리케이션 '글동무'에 탑재된 2만8000여개 콘텐츠를 결합해 제작했다.



이번에 선보인 자연과학편에는 수학, 물리, 지구과학, 화학, 생명과학 등 5개 과목 교과서에서 총 1260여개 단어를 발췌해 담았다. 각 단어별로 북한어와 중국어 표기를 함께 싣고 상세 설명과 예문을 넣었다.



단어를 더 쉽게 이해할 수 있도록 비상교육에서 제공한 학습용 사진과 일러스트도 활용했다.



예를 들어 고등학교 지구과학 교과서에 등장하는 단어 '마그마'의 경우 북한어로 '돌물', 중국어로 '岩浆(암장, yánjiāng)'이라는 표기를 넣고 '땅의 뜨거운 열로 인해 암석이 녹아 반 액체가 된 물질'이라는 설명과 함께 마그마로 만들어진 다양한 화성암 사진을 실었다.



또 휴대가 간편하도록 5개 과목을 수학, 물리·지구과학, 화학·생명과학 등 총 3권으로 분권해 제작했다.



제일기획과 드림터치포올은 이날부터 탈북 대안학교 및 방과후 공부방, 일반 중·고등학교에 다니는 탈북 학생들을 대상으로 '글동무 단어통' 자연과학편 800부를 무상 배포할 계획이다. 국어와 사회 과목 어휘를 다룬 '인문사회편'은 올해 안에 선보일 예정이며 대학 진학 및 생활에 필요한 용어를 담은 '대학생활편'도 내년 상반기 중 발간할 예정이다.



유정근 제일기획 사장은 "교과서 단어집 '글동무 단어통'이 탈북 학생들의 학업에 도움을 주고 나아가 꿈을 이루는 데 작게나마 보탬이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제일기획은 '먼저 온 미래'인 탈북 학생들의 안정적인 정착을 돕고 탈북민에 대한 사회적 관심과 인식 개선을 위해 지속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제일기획은 2015년 탈북 청소년들의 언어 정착을 돕기 위해 '글동무' 애플리케이션을 개발했으며 2016년에는 탈북 트라우마 및 남한 생활 적응을 위한 심리·정서지원 프로그램 '마음동무', 학과·진로 멘토링 프로그램인 '길동무' 등을 연이어 추진하면서 탈북 청소년들의 정착을 돕고 있다.



pjk76@newsis.com



<저작권자ⓒ '한국언론 뉴스허브'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