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경북도, 경북발전기부금 모은다





【안동=뉴시스】류상현 기자 = 경북도가 26일 '경북발전 기부금'을 모금해 일자리 창출과 저출산 문제 극복을 위한 사업에 사용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경북도는 9월부터 '고향사랑 경북사랑 나눔' 운동을 벌여 이 기부금을 모으기로 했다.



이 운동은 도민과 출향민, 경북도와 연고가 있는 사람을 대상으로 1인당 연 1회 1만원 이상 기부금을 모금하는 것으로 모금에 참여한 사람에게는 경북도민에 준하는 혜택을 준다는 방침이다.



이를 위해 경북도는 경북사회복지공동모금회와 기부금 모금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전용계좌를 개설해 모금활동에 들어갈 예정이다.



경북도는 온·오프라인 홍보활동은 물론 경북 출신의 유명인사를 홍보대사로 위촉해 경북 알리기와 기부금 모금에 적극 활용키로 했다.



또 '도민의 날' 행사 등 각종 행사 때 안내 부스를 운영해 기부금 모금운동을 적극 홍보하고 재경도민회, 재경시군향우회와 각 시도별 향우회 등과 함께 출향인을 대상으로 한 고향사랑 기부금 모금 캠페인도 전개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기부금 모금에 참여한 출향인사들에게는 '고향사랑 도민증'을, 그 외의 인사들에게는 '경북사랑 도민증'을 발급하는 한편 소득공제, 도내 관광지 무료입장 및 할인 행사 등 다양한 혜택을 제공한다.



경북도는 "이 사업은 이철우 도지사의 선거공약 사항으로 도민과 출향민들의 고향에 대한 자긍심과 애향심을 고취하는 동시에 도정에 대한 관심과 참여로 열린 경북도정을 펼치겠다는 의지를 나타낸 것"이라고 밝혔다.



경북도는 10월 중 서울, 대구, 부산, 울산 등 출향도민회 회장단과 간담회를 갖고 경북발전기부금 모금에 대한 홍보 및 협조를 요청하는 한편 10월 29일부터 31일까지 경주 하이코에서 열리는 '제6회 대한민국 지방자치박람회'와 연계해 '고향사랑 경북사랑 나눔' 런칭 행사를 갖고 기부금 모금을 본격적으로 펼쳐나간다는 방침이다.



spring@newsis.com



<저작권자ⓒ '한국언론 뉴스허브'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