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롯데제과, 2배 더 커진 초콜릿칩 쿠키 '몬스터칙촉' 출시


【서울=뉴시스】박정규 기자 = 롯데제과는 비스킷 '칙촉'의 크기를 2배 이상 키운 수제 디저트 쿠키 타입의 '몬스터칙촉' 2종을 출시했다고 23일 밝혔다.

몬스터칙촉은 기존 칙촉에 디저트 이미지를 강화한 제품이다. 초콜릿이 덩어리째 박힌 모양은 유지하면서 크기를 키우고 초콜릿 함량을 높인 빅사이즈 디저트 쿠키다.

몬스터칙촉 제품 2종 모두 아랫부분에 초콜릿 코팅을 추가했다. '몬스터칙촉 쇼콜라'는 초콜릿 함량을 높인 제품이고 '몬스터칙촉 티라미수'는 커피와 크림치즈를 더한 제품이다. 몬스터칙촉은 봉지 단위의 낱개로 판매된다.

한편 롯데제과의 칙촉은 1996년 출시돼 22년간 꾸준히 판매된 제품으로 아이스크림, 도넛 등에 적용되기도 했다.

pjk76@newsis.com

<저작권자ⓒ '한국언론 뉴스허브'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