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전희숙, 여자 플뢰레 개인전 2연패 달성…한국 펜싱 첫 금메달

20일(현지시간) 인도네시아 자카르타 컨벤션센터 경기장에서 열린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펜싱 여자 플뢰레 준결승전. 한국 전희숙이 일본 아즈마 세라와 경기에서 승리해 결승 진출이 확정되자 기쁨을 표현하고 있다. [연합뉴스]

20일(현지시간) 인도네시아 자카르타 컨벤션센터 경기장에서 열린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펜싱 여자 플뢰레 준결승전. 한국 전희숙이 일본 아즈마 세라와 경기에서 승리해 결승 진출이 확정되자 기쁨을 표현하고 있다. [연합뉴스]

여자 플뢰레의 간판 전희숙(34)이 아시안게임에서 금메달을 획득하며 개인전 2연패를 달성했다.
 
전희숙은 20일 자카르타 컨벤션센터에서 열린 여자 플뢰레 개인전 결승에서 푸이팅(중국)에게 8대 3으로 승리해 2014년 인천 대회에 이어 2연패를 이뤘다.
 
여자 플뢰레 개인전 출전자 중 국제펜싱연맹(FIE) 세계랭킹이 가장 높은 전희숙(14위)은 준결승에서 일본의 19세 신예 아주마세라를 15대 9로 눌렀고, 푸이팅과의 결승전에서는 막판 득점을 몰아치며 완승을 거뒀다.
 
홍수민 기자 sumi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