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뭘 하는 거지?’ CCTV 관제센터서 심야 차량털이 청소년들 포착

CCTV에 포착된 차량털이 모습 [울산시 북구=연합뉴스]

CCTV에 포착된 차량털이 모습 [울산시 북구=연합뉴스]

 
주차된 차량을 털던 10대 청소년들이 구청 폐쇄회로(CC)TV 통합관제센터 요원에게 포착돼 현장에서 검거됐다.
 
울산시 북구 CCTV 통합관제센터 요원 A씨는 20일 오전 2시 54분께 화봉경로당 인근에서 주차 차량의 문을 일일이 열어 보는 10대로 추정되는 청소년 2명을 목격했다.
 
A씨는 이들이 차량털이범일 가능성을 염두에 두고 집중 모니터링에 들어갔다. 그리고 이들 중 1명이 주위를 살피는 틈에 다른 1명이 문이 열린 차 안을 뒤지는 모습을 포착했다.
 
A씨는 곧바로 관제센터 경찰관에게 알렸고, 인근 화봉파출소 경찰관들이 현장에 긴급 출동했다.  
 
이후 경찰은 오전 3시 20분께 화봉경로당 앞 도로를 서성이던 이들을 붙잡았다.
 
북구 통합관제센터 관계자는 “인적이 드문 새벽 시간대 모니터링을 더욱 강화해 주민의 생명과 재산을 지키는 데 최선을 다하고 있다”며 “작은 움직임도 꼼꼼하게 모니터링해 더 큰 범죄로 이어지지 않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이지영 기자 lee.jiyoung2@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