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김경수 “아직 가시밭길 남아…의연히 헤쳐갈 것” SNS에 심경 밝혀

김경수 경남도지사. [연합뉴스]

김경수 경남도지사. [연합뉴스]

김경수 경남지사가 허익범 특별검사팀이 청구한 구속영장이 기각된 것과 관련해 “아직 가시밭길이 끝나지 않았다. 끝까지 뚜벅뚜벅 당당하고 의연하게 헤쳐 나가겠다”며 심경을 밝혔다.
 
20일 김 지사는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어쩌다보니 본의 아니게 응원해주시는 분들을 밤잠 설치게 만드는 일이 이어졌다. 믿고 격려해준 모든 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를 드린다”며 이같이 적었다.
 
이어 “(18일) 새벽 구속영장이 기각된 후 오전에 김대중 대통령님 추도식을 다녀왔다”며 “민주주의와 한반도 평화를 향한 대통령님의 불굴의 의지와 집념을 새삼 되새기게 하는 요즘”이라고 전했다.
 
김 지사는 “상황이 그래서이긴 했지만, 그동안 늘 무겁고 힘든 글로 이곳을 채웠던 것 같다”며 “이제는 조금은 가벼운, 미래에 대한 희망이 반짝이는 그런 내용으로 여러분을 찾아뵐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아울러 “지난주 발표한 도정 4개년 세부 이행계획도 점검하고, 내일 예정된 경제혁신추진위 계획도 미리 챙겨봤다”며 “경남도민과 함께 새로운 경남을 반드시 만들어가겠다”고 약속했다.
 
그러면서 김 지사는 “다시 한번 힘든 시간을 견디는 동안 든든한 언덕이 되어주신 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 고맙다”고 덧붙였다.
김경수 경남지사, 20일 페이스북 게시글
어쩌다보니 본의아니게 응원해주시는 분들을 밤잠 설치게 만드는 일이 계속 이어졌습니다. 믿고 격려해주신 모든 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하지만 아직도 가시밭길은 끝나지 않았습니다. 끝까지 뚜벅뚜벅 당당하고 의연하게 헤쳐 나가겠습니다.
 
그 날 새벽 구속영장이 기각된 후, 오전에는 김대중 대통령님 추도식을 다녀왔습니다. 올해로 서거 9주기를 맞았습니다. 민주주의와 한반도 평화를 향한
대통령님의 불굴의 의지와 집념을 새삼 되새기게 하는 요즘입니다.
 
추도식 마치고 바로 경남으로 왔습니다. 지난 주에 발표한 도정 4개년 계획세부 이행계획도 점검하고, 내일 예정된 경제혁신추진위 계획도 미리 챙겨보았습니다. 경남 경제와 민생 살리기를 위한 큰 틀이 잡혀가고 있습니다. 경남 도민과 함께 완전히 새로운 경남, 반드시 만들어 나가겠습니다.
 
상황이 그래서이긴 했지만 그동안 늘 무겁고 힘든 글로 이 곳을 채웠던 것 같습니다. 이제는 조금은 가벼운, 미래에 대한 희망이 반짝이는 그런 내용으로 여러분들 만나뵐 수있도록 노력하겠습니다.
 
다시 한 번 힘든 시간을 견디는 동안 든든한 언덕이 되어주신 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고맙습니다^^
 
박광수 기자 park.kwangsoo@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