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한전, 도미니카공화국 '배전 EPC사업' 계약 체결

【서울=뉴시스】박성환 기자 = 한국전력(사장 김종갑)은 도미니카공화국 산토도밍고에서 도미니카공화국 전력청(CDEEE·Corporación Dominicana de Empresas Eléctricas Estatales)과 3780만 달러(약 420억원) 규모의 '도미니카공화국 3차 배전 EPC사업' 계약을 체결했다고 17일 밝혔다.



이번 계약으로 한전은 도미니카공화국이 남부지역과 동부지역에 ▲전주 8969기 ▲전선 3042km ▲변압기 1570대 ▲전력량계 6만8890대의 배전설비를 신설·교체하는 사업을 2년간 진행한다.



이번 계약은 지난 2011년과 2016년에 이어 세 번째 배전 EPC계약이다. 누적매출은 1억4000만 달러(약 1580억 원)에 이른다.



한전 관계자는 "도미니카공화국은 송배전 손실률이 약 30%에 달하고, 발전과 송배전 인프라가 낙후돼 있어 정전이 자주 발생하는 등 전기품질과 전력공급이 원활하지 않다"며 "도미니카공화국을 카리브해 연안 및 중남미 지역 해외사업 개발 거점국가로 삼고 전기차 충전, 에너지효율화, ESS(에너지저장장치) 등 에너지신사업과 다양한 발전사업 등으로 해외시장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sky0322@newsis.com



<저작권자ⓒ '한국언론 뉴스허브'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