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꽃보다 할배 리턴즈’ 효과, 동유럽 여행 뜬다

최근 방영되고 있는 여행 예능 ‘꽃보다 할배 리턴즈’에 등장하는 여행지가 높은 관심을 받으면서 당분간 동유럽 여행에 대한 수요가 상승할 전망이다.  
 
▲이미지제공=자유투어

▲이미지제공=자유투어

패키지 직판여행사 자유투어가 ‘꽃보다 할배 리턴즈’가 첫 방송된 지난 6월 29일 이후 프로그램에 등장한 여행지가 포함된 동유럽 상품 문의량을 살펴본 결과 전월 대비 23%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특히 독일의 경우 전월 대비 예약 문의가 26% 증가, ‘꽃보다 할배 리턴즈’에 대한 관심이 매우 높음을 보여줬다.
 
자유투어 관계자는 “최근 여행 트렌드가 근거리 저비용 여행임을 방증하듯 이번 여름 성수기에도 일본 및 동남아 휴양지에 대한 예약 문의가 많다”며 “다만 이례적으로 독일 베를린, 체코 프라하, 체스키크롬로프 등 예능 여행 프로그램에서 소개된 동유럽 상품을 찾는 고객 수가 증가한 것으로 볼 때 해외여행지 선정에 있어 TV 방송의 영향이 크다는 것을 확인할 수 있었다”고 밝혔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