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경남 창원 파출소서 경찰관 머리에 총상입은 채 발견

(기사 내용과 사진은 관계 없음) [뉴스1]

(기사 내용과 사진은 관계 없음) [뉴스1]

경남 창원의 한 파출소 탈의실에서 경찰관이 머리에 총상을 입은 채 발견돼 인근 병원으로 후송됐다.
 
14일 오전 8시25분쯤 경남 창원시 합포구의 진동파출소 탈의실에서 A경위(50)가 머리에 총상을 입고, 피를 흘린 채 발견됐다. 
 
A경위는 심폐소생술을 받으며 인근 병원으로 후송돼 수술을 받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에 따르면 A경위는 이날 오전 8시10분쯤 출근한 뒤 1층 간이무기고에서 근무 때 사용하는 38구경 권총을 수령하고 탈의실로 향했다.  
 
경찰은 A경위 소유 38구경 권총이 현장에서 발견된 점 등을 토대로 정확한 사건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이민정 기자 lee.minjung2@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