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밥블레스유' 이영자, 과거 '택시'서도 수영복 몸매 공개…천정명 "이런건 처음" 왜?

▲ tvN '현장토크쇼 택시' 캡처
개그우먼 이영자가 과감한 수영복 차림은 처음이 아니었다.



이영자는 지난 9일 방송된 올리브 '밥블레스유'에서 수영복 몸매를 공개하기 전에 지난 2015년 방송된 tvN '현장토크쇼 택시'에서 먼저 수영복 자태를 선보인 바 있다.



당시 방송에서 이영자는 배우 천정명과 파타야에서 요트를 타며 즐겁게 지내는 중 입고 있던 셔츠를 벗어 시원한 수영복 상의 패션을 보여줘 눈길을 사로 잡았다.



이영자는 천정명과 '타이타닉' 한 장면을 연출했고 천정명은 "이런건 처음이다. 뱃살이 느껴진다. 물컹하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이영자는 9일 방송된 '밥블레스유'에서 최화정, 송은이, 김숙과 함께 가평의 한 펜션에서 물놀이를 즐기기 위해 수영복을 입어 눈길을 끌었다. 홍지예기자/



<중부일보(http://www.joongboo.com)>

※위 기사는 중부일보 제휴기사로 법적인 책임과 권한은 중부일보에 있습니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