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강원도 제7회 지방선거 선거비용 보전액 등 총 154억여원 지급


【춘천=뉴시스】조명규 기자 = 강원도선거관리위원회는 제7회 전국동시지방선거에서 정당과 후보자가 선거운동을 위해 지출한 선거비용 총 154억3000여만 원을 보전했다고 10일 밝혔다.

강원도선관위에 따르면 지방선거 종료 후 정당 및 후보자(384명, 2개정당) 가 보전청구한 선거비용(총 188억 5000여만 원)에 대해 도 및 시·군선관위의 서면심사와 현지실사 등을 통해 그 적법여부를 조사한 결과 34억2000여만 원이 감액된 154억3000여만 원을 지급하였다고 밝혔다.

선거별 지급액을 보면 ▲강원도지사선거(2명) 20억1000여만 원 ▲ 강원도교육감선거(2명) 19억1000여만 원 ▲ 시·군의 장 선거(46명) 34억5000여만 원 ▲ 지역구 도의원선거(96명) 28억5000여만 원 ▲ 비례 강원도의원선거(2개 정당) 1억 6000여만 원 ▲ 지역구 시·군의원(238명) 48억4000여만 원 ▲ 비례 시·군의원선거(2개 정당) 2억1000여만 원으로 나타났다.

이번 선거비용 보전액 총액은 지난 2014년 제6회 지방선거 보전액 142억6000여만 원보다 11억7000여만 원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으며, 선거비용 보전 대상 후보자수는 총 384명(전체 등록 후보자 558명의 69% 정도)으로 나타났다.

이 중 당선됐거나 유효투표총수의 100분의 15 이상을 득표해 선거비용 전액을 보전 받은 사람은 309명이다. 유효투표총수의 100분의 10이상 100분의 15미만을 득표하여 선거비용의 50%를 보전 받은 사람은 75명이다.

한편, 이번 선거비용 보전과는 별도로 득표율에 관계없이 전액을 국가와 지방자치단체가 부담하는 점자형 선거공보 부담비용 및 활동보조인 수당․실비 등 1억1000여만 원을 해당 정당 및 후보자에게 지급했다.

강원도선관위는 선거비용을 보전한 후라도 위법행위에 소요된 비용이나 선거비용 보전청구 항목 부풀리기 등 허위 보전청구 행위가 적발된 때에는 해당 금액을 반환하게 함은 물론 고발 등 엄중 조치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누구든지 10월22일까지 각 관할 선관위에서 정당․후보자가 제출한 정치자금 수입·지출내역과 그 첨부서류를 열람하거나 그 사본을 신청할 수 있으며, 정치자금 수입·지출내역 중 선거비용에 해당하는 내역은 강원도선관위 홈페이지에서도 확인할 수 있다.

mkcho@newsis.com

<저작권자ⓒ '한국언론 뉴스허브'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