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대형마트 부진' 이마트, 영업이익 18% 하락


【서울=뉴시스】표주연 기자 = 이마트는 연결재무 기준 올 2분기 영업이익이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18% 줄어든 533억원으로 잠정집계됐다고 9일 공시했다.

매출은 8.5% 늘어난 3조9894억원, 순이익은 270.7% 늘어난 948억원이다.

트레이더스와 이마트 온라인몰이 높은 성장을 기록했지만 전체 매출 대부분을 차지하는 오프라인 할인점이(이마트) 부진하면서 영업이익 하락의 원인이 됐다.

창고형 할인매장인 트레이더스는 2분기 매출액이 4524억원으로 지난해 같은기간 보다 27% 성장했고 영업이익은 161억원으로 18.4% 늘었다. 온라인 사업도 배송역량 확대 등으로 총매출이 2967억원으로 18.1% 증가했다.

그러나 오프라인 할인점(이마트) 부문의 총매출액은 2조6987억원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2.1% 줄었다. 총 매출 3조9894억원 중 70% 이상을 차지하는 오프라인 할인점의 부진이 영업이익 하락을 이끈 셈이다.

이마트 관계자는 "시즌상품 매출 부진 등으로 오프라인 대형마트 부문 실적이 부진했다"며 "트레이더스와 이마트몰의 고신장이 이어지고 있다는 점은 긍정적"이라고 설명했다.

pyo000@newsis.com

<저작권자ⓒ '한국언론 뉴스허브'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