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삼성, 3년간 180조 투자···이중 국내에 130조 투입

삼성전자 서초사옥. [뉴스1]

삼성전자 서초사옥. [뉴스1]

삼성이 8일 신규투자 확대, 청년 일자리 창출, 미래 성장사업 육성 등을 골자로 하는 경제 활성화‧일자리 창출 방안을 발표했다. 
 
김동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과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의 회동 이후 이틀 만이다. 삼성의 발표는 당초 지난 6일 회동에서 발표될 예정이었으나 ‘투자 구걸’ 논란이 일면서 일단 보류됐다. 삼성은 지난해부터 투자계획을 준비했으며 이미 정부와 상당 기간 조율도 마친 상황으로 당초 방침대로 계획안을 실행한다는 방침이다.
 
삼성이 밝힌 이번 계획은 크게 세 분야로 나뉜다. 180조원 투자와 4만명 채용 등 미래를 위한 성장기반 구축, 삼성의 노하우 개방‧공유, 중소기업과의 상생 협력 확대다.  
 
김동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6일 오후 경기도 평택시 삼성전자 평택캠퍼스 직원식당에서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과 오찬을 하기 위해 식판을 들고 자리로 향하고 있다. [연합뉴스]

김동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6일 오후 경기도 평택시 삼성전자 평택캠퍼스 직원식당에서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과 오찬을 하기 위해 식판을 들고 자리로 향하고 있다. [연합뉴스]

신규투자 180조…4만명 직접 채용
삼성은 미래 지속적인 성장과 경제 활성화, 일자리 창출을 위해 향후 3년간 투자 규모를 총 180조원으로 확대하고 국내에 총 130조원(연평균 43조원)을 투자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특히 평택 등 국내 반도체 생산거점을 중심으로 투자를 확대하고, 4차 산업혁명의 중심이 될 인공지능(AI)‧5G‧바이오사업 등에 약 25조원을 투자할 방침이다.  
 
또 당초 약 2만~2만5000명을 고용할 계획이었던 삼성은 3년간 최대 2만명을 추가로 고용해 주 52시간 근무제 정착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삼성은 국내 130조원 투자로 인해 반도체‧디스플레이 분야 40만명, 생산 분야 30만명 등 약 70만명의 고용 유발 효과를 기대했다.
 
이밖에도 AI‧5G‧바이오‧반도체 중심의 전자부품을 4대 미래 성장사업으로 선정해 집중 육성하고 기초과학 분야와 미래성장 분야 연구도 집중 지원할 계획이다.
 
삼성 노하우 개방으로 청년 일자리 창출 기여
삼성은 자신들의 강점인 소프트웨어 역량과 스타트업 지원 경험을 적극적으로 활용해 개방형 혁신 생태계를 조성하고 청년 일자리 창출에도 기여할 방침이다.  

 
이를 위해 향후 5년간 청년 취업 준비생 1만명에게 교육 기회를 제공하는 것을 목표로 서울과 수도권, 지방을 포함한 전국 4~5곳에 교육장을 마련해 소프트웨어 교육을 시행할 예정이다. 교육 기간에 교육생들에게는 매월 일정액의 교육지원비가 지급되며 성적 우수자들에게는 삼성 관계사 해외 연구소 실습 기회를 부여하고 일부는 직접 채용을 검토한다.  
 
삼성은 또 사내 벤처 프로그램을 확대해 향후 5년간 500개 스타트업 과제를 지원하고 청년 창업을 통한 양질의 일자리 창출에 기여하겠다고 밝혔다. 연간 400억원 수준인 산학협력 규모는 1000억원 수준으로 확대한다.  
관련기사
중소기업과의 상생 프로그램 확대 운영
삼성은 중소벤처기업부와 향후 5년간 1100억원의 기금을 조성해 중소기업 2500개사의 스마트 팩토리 전환과 국내외 판로 개척을 지원할 계획이다. 이를 통해 약 1만5000개의 일자리가 만들어질 것으로 기대했다.
 
이와 함께 1~2차 협력사 중심으로 운영해 온 협력사 지원 프로그램을 3차 협력사까지 확대하기 위해 총 7000억원 규모의 3차 협력사 전용 펀드를 추가로 조성할 계획이다. 협력사들은 이 펀드를 통해 최대 90억원 한도 내에서 저리로 자금을 대출받을 수 있다.
 
협력사 최저임금제 정착을 위해 올해 1월부터 납품단가 약 6000억원을 인상해 지급 중인 삼성은 향후에도 지속적으로 반영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가영 기자 lee.gayoung1@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