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김포대, 국제 기능성게임 대회 베스트 프라이즈와 인기 게임상 수상



지난 1일부터 3일까지 포항공대에서 개최된 2018 국제 기능성게임 제작 경진대회에서 김포대학교 게임콘텐츠과 구요한, 조영현 학생이 베스트 프라이즈를 차지하였으며, 구요한 학생은 인기 게임상을 동시에 수상했다.

한국, 중국, 일본, 네덜란드, 미국 등 5개국 14개 대학에서 참가한 80여명의 학생이 서로 다른 국적의 학생들과 팀을 이루어 '치매'를 주제로 하는 기능성게임을 무박 3일 48시간 동안 주제에 부합되는 게임을 개발했다.

베스트 프라이즈와 인기 게임상을 수상한 구요한 학생은 일본대학, 네덜란드(HKU), 뉴욕주립대 학생과 팀을 구성하여 치매 인지 및 브레인 트레이닝을 목적으로 하는 'Who am I'를 개발하였으며, 역시 베스트 프라이즈를 수상한 조영현 학생은 중국길림대학, 일본대학, 뉴욕주립대학 학생들과 팀을 구상하여 알츠하이머를 극복하기 위한 스토리텔링 인터랙티브 픽션게임인 'Story Tell'을 개발했다.

게임개발을 멘토링한 권용만 김포대 게임콘텐츠과 교수는 "올해로 여섯 번째 맞는 국내 유일의 국제공모전인 국제 기능성게임 제작 경진대회을 통하여 미래의 게임개발 주역들이 함께 교류할 뿐 아니라 각국의 서로 다른 게임개발환경을 이해함으로써 국제협력의 가능성을 크게 높일 수 있다는 측면에서 참가한 학생들에게 개발역량 강화에 큰 도움이 될 것이다"라고 말했다.







이승희 기자 (cpdlsh@betanews.net)



[ 경제신문의 새로운 지평. 베타뉴스 www.betanews.net ]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