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KTB투자증권, 브뤼셀 국제공항 내 1800억 규모 오피스 투자





【서울=뉴시스】하종민 기자 = KTB투자증권은 벨기에 브뤼셀 국제공항 내 위치한 약 1800억원 규모의 신축 오피스 빌딩에 대한 투자를 완료했다고 3일 밝혔다.



지난 3월 KTB투자증권은 유럽 글로벌 자산운용사와 함께 해당 오피스를 약 1800억원에 매입했다. 전체 매입금액 중 1000억원은 현지 은행 대출을 통해 조달했고 800억원은 KTB투자증권이 국내 설정된 해외부동산 투자펀드를 단독으로 인수해 조달했다. 해당 펀드는 최근 국내 기관투자자에게 판매를 완료했다.



벨기에 브뤼셀은 유럽연합(EU) 본사가 위치한 곳이며 특히, 브뤼셀 국제공항은 프랑스, 영국, 네덜란드, 독일, 룩셈부르크와 인접해 유럽 내 타 도시로의 환승 편이 활발하게 운영되고 있다. 또한 벨기에 정부 주도의 공항 발전 계획에 따라 각종 시설투자 및 상업지구 개발 및 확장 등 지속적인 투자가 예정돼 있다.



유병수 KTB투자증권 대체투자팀장은 “브뤼셀 국제공항은 허브 공항 역할 강화뿐만 아니라 주변 오피스 수요 증가 및 자산가치 상승의 효과도 기대할 수 있다”며 “향후에도 안정적이며 우수한 자산가치를 보유한 우량 해외 부동산에 대한 투자를 지속적으로 진행해 국내 투자자들에 소개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hahaha@newsis.com



<저작권자ⓒ '한국언론 뉴스허브'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