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하연수가 러시아 여행 중 올린 사진…‘전범기’ 논란으로 삭제

[사진 하연수 인스타그램]

[사진 하연수 인스타그램]

배우 하연수(28)가 일본 전범기(욱일기)가 연상되는 배경 앞에서 찍은 사진으로 논란에 휩싸였다.  
 
하연수는 3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러시아 여행 중 촬영한 사진을 올렸다. 이 가운데 러시아 서커스장 포토존에서 찍은 사진이 도마 위에 올랐다. 배경에 세워진 공연 포스터가 일본 전범기를 떠올리게 한다는 일부 네티즌의 지적이 나오면서다.  
 
전범기로 보는 것은 과도한 해석이라는 반박도 나왔지만 시비는 끊이지 않았다. 이에 하연수는 “서커스장 포토존 패턴이 집중선 모양이라 그렇다. 저도 민감하게 생각하는 부분이라 채도를 낮춰서 올렸다. 원래는 새빨간 색”이라고 한차례 해명했다.
 
논란이 계속되자 하연수는 “집중선 모양 자체로 심각한 논란이 된다면 삭제하겠다”며 해당 사진을 결국 지웠다.
 

김은빈 기자 kim.eunbi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